[연예 뉴스 스테이션] 인피니트소속사 “엘 위해 김도연씨 열애설 부인”

입력 2013-11-27 07:00:00
프린트

인피니트 엘-김도연(오른쪽).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김도연 트위터

그룹 인피니트의 멤버 엘이 9월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뒤늦게 입장을 밝혀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인피니트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26일 “엘과 쇼핑몰 대표 김도연 씨의 열애설이 나왔을 때 멤버 보호를 위해 교제 사실을 부인했다”며 “대중의 관심과 공연 일정이 맞물리면서 이후엔 두 사람이 한 번도 만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인피니트 측의 뒤늦은 열애설 인정은 일부 팬들이 김 씨를 향해 악성 댓글과 신상공개 공격을 일삼은 데 따른 대처다. 이날 김 씨는 악성 댓글을 유포한 누리꾼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설 뜻을 밝혔다.

[엔터테인먼트부]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