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악플 vs 성희롱? 온시우, 이국주 비난 논란

입력 2017-03-21 06:57:00

개그우먼 이국주-배우 온시우. 사진출처|동아닷컴DB·온시우페이스북

개그우먼 이국주가 자신에 대한 악플러들에 대해 강경 입장을 밝힌 가운데 신인 연기자 온시우가 그를 공개적으로 비난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이국주는 최근 자신을 성적으로 비하하는 등의 악성 댓글을 남긴 일부 누리꾼에 대해 “가만히 있지는 않을 것”이라고 SNS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이에 온시우는 자신의 SNS에 “댓글로 조롱당하니까 기분 나쁜가요? 당신이 공개석상에서 성희롱한 남자 연예인들 어땠을까요?”라며 “이미 고소 10번을 당하고도 남았을 일인데 부끄러운 줄이나 아시길”이라고 남겼다.

이는 이국주가 MBC ‘우리 결혼했어요’ 등 남성에게 적극적으로 행동하는 모습을 언급한 것이다. 두 사람은 논란이 일자 모두 해당 글을 SNS에서 삭제한 상태다.

[엔터테인먼트부]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