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체크]‘엄마의 소개팅’ 김부선, 센 언니는 어디로…우아美 폭발

입력 2017-06-06 10:33:00
프린트

‘엄마의 소개팅’ 김부선이 소개팅남(男)을 발견하고 볼이 발그레해졌다. 김부선은 소개팅 상대의 매너와 칭찬에 ‘하트하트’ 눈빛을 발사하는 등 매력을 대폭발시킨 것으로 전해져 더욱 기대감을 자아낸다.

오는 8일 목요일 오후 1시 방송될 KBS Drama 채널 ‘엄마의 소개팅’(제작 KBS N / 프로듀서 명재욱)에서는 김부선의 소개팅 현장이 공개된다.

황혼 로맨스 심폐소생 프로젝트 ‘엄마의 소개팅’은 스타들이 홀로 지내는 엄마에게 직접 소개팅을 주선하며 신선한 웃음과 재미, 감동을 선사하는 프로그램. 지난 설 연휴 KBS 2TV에서 파일럿으로 선보였던 ‘엄마의 소개팅’은 호평에 힘입어 KBS Drama 채널에 정규 편성됐고 방송 후 호평과 함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김부선의 설렘 가득한 소개팅 현장이 선공개됐다. 스틸 속 김부선은 소개팅 상대와의 첫 대면에 입을 가린 채 깜짝 놀라고 있다. 다른 사진에서는 얼굴에 미소를 가득 머금은 채 개팅男과 대화를 나누며 우아한 매력을 발산하는 등 평소의 ‘센 부선’과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부선은 소개팅 직전까지도 딸 이미소 앞에서 걱정을 늘어놓았다. 하지만 그녀는 소개팅 상대를 보자마자 꽃미소를 지었고, 특히 소개팅 상대의 ‘의자 매너’에 눈빛을 반짝거리며 한껏 반한 듯한 모습이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부선은 “정말 아름다우세요”라는 소개팅 상대의 폭풍 칭찬에 얼굴이 발그레해졌고, 두 사람 사이에는 묘한 분위기가 만들어진 것으로 전해져 소개팅의 결과에 대한 궁금증과 함께 설렘도 증폭시키고 있다.

‘두근두근’ 김부선의 소개팅 현장과 소개팅 상대의 정체는 오는 8일 목요일 오후 1시 방송될 ‘엄마의 소개팅’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엄마의 소개팅’을 제작하는 KBS N은 KBS Drama, KBS Joy, KBS N Sports, KBS W, KBS Kids, KBS N Life 6개 채널을 통해 ‘엄마의 소개팅’을 비롯해 ‘차트를 달리는 남자’, ‘닥터 하우스’ 등의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호평을 받고 있다. 추후 다양한 프로그램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