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격투 오디션 ‘겁 없는 녀석들’ 첫 촬영

입력 2017-09-14 05:45:00

MBC ‘겁 없는 녀석들’ 촬영 현장. 사진제공 | 로드FC

권아솔 “상상도 못할 실력자들 대거 참가”

로드FC(대표 정문홍)가 함께하는 대국민 희망 프로젝트 MBC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겁 없는 녀석들’[ROAD to a dream](제작 AKATV)의 첫 촬영이 9월 3일 시작됐다. 개그맨 정준하, 로드FC 정문홍 대표, 슈퍼주니어 이특, 개그맨 윤형빈,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 소사이어티 게임2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권민석까지 최정예 멘토 군단이 모여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도전자들의 실력을 평가했다. 정문홍 대표는 “다양한 재능을 가진 도전자들이 정말 많아서 앞으로의 촬영이 더욱 기대가 된다. 또 다른 스타가 탄생해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며 첫 촬영 소감을 전했다.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은 “방송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정말 상상도 못할 정도의 실력자들이 대거 참가했다. 뛰어난 재능과 열정을 가진 스타성 있는 선수를 발굴하기 위해 앞으로도 더욱 냉정한 기준으로 도전자들을 평가할 것이다”면서 첫 방송의 기대감을 높였다.

‘겁 없는 녀석들’은 대한민국 최초의 지상파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현 세대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기 위한 길이 되고 싶다는 ‘로드 투 어 드림 프로젝트’의 하나로 시작됐다. ‘겁 없는 녀석들’을 통해 선발된 최후의 1인에게는 우승상금과 함께 로드FC에 출전하는 프로 파이터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프로 무대에 데뷔할 기회를 준다.

최현길 전문기자 choihg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