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홍콩 맥주시장서 전년비 31% 성장

입력 2017-11-15 05:45:00

홍콩 하이트 맥주 TV 광고. 사진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가 홍콩맥주시장에서 급성장하고 있다. 지난해 하이트진로의 홍콩 내 맥주 판매량은 32만 상자(1상자=500ml x 20병)로 전년 대비 31% 성장했다. 올해 예상판매량은 41만 상자다. 2012년의 6만 상자와 비교해 약 7배나 늘었다.

하이트진로는 2012년 흑맥주 스타우트를 시작으로 2015년까지 드라이d, 맥스, 하이트 등 수출 종류를 늘려가며 브랜드 알리기에 나서왔다. 현지마케팅이 본격화된 2015년에는 하이트진로의 맥주 브랜드 다수가 홍콩 마트, 편의점, 백화점 등 2000여 곳에 입점했다. 2016년 닐슨 자료에 따르면 하이트는 홍콩 가정시장에서 판매랭킹 7위에 올랐다.

하이트는 국내에서 6개월 만에 1억 캔을 판매한 필라이트 1만 상자를 9월 홍콩에 첫 수출했는데 인기가 높아 이달 추가 수출할 예정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