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궐련형 전자담배 ‘릴 플러스’ 출시

입력 2018-05-17 05:45:00
프린트

KT&G(사장 백복인)가 궐련형 전자담배 ‘릴 플러스(lil Plus+·사진)’를 23일 출시한다. 기존 ‘릴(lil)’ 디바이스 후속으로 출시되는 모델 체인지 제품이다.

듀얼히팅 기술을 적용해 전용 스틱에 열이 닿는 면적을 넓혔다. 전용 스틱을 골고루 가열하여 끝까지 부드럽고 균일한 흡연감을 구현했다. 또한 히터에 점착된 잔여물을 깨끗하게 제거해주는 ‘화이트닝 클린’ 시스템을 적용해 기존의 ‘가열청소기능’보다 편리한 청소 시스템을 갖췄다.

디자인에도 변화가 생겼다. ‘릴 플러스’는 디바이스 외관에 ‘소프트 코팅’을 적용해 부드럽고 섬세한 그립감을 구현했다. 전원 버튼에는 기기 작동 시에만 은은하게 빛이 나는 ‘히든 LED’를 채택했다. 테두리를 ‘메탈 프레임’으로 감싸 절제되고 세련된 감성을 느낄 수 있게 만들었다. 색상은 기존 ‘화이트’와 ‘블루’에서 ‘다크 네이비’가 추가돼 총 3종이 출시된다.

권장 소비자가는 11만원이지만 할인쿠폰 적용시 8만3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KT&G는 ‘릴 플러스’ 출시를 기념해 구매 고객 중 선착순 10만명에게 전용 캡 액세서리를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양형모 기자 ranbi@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