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성,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윤시윤·이유영과 호흡

입력 2018-07-16 08:54:00
프린트

배우 정민성이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의 특별출연을 확정 지었다.

정민성이 출연하는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연출 부성철)’는 ‘실전 법률’을 바탕으로 법에 없는 통쾌한 판결을 시작하는 불량 판사의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로, 정민성은 신반장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신반장은 현실에 대한 타협과 굴복을 통해 보는 이들에게 공감과 짠함을 안길 인물로, 그간 소시민과 약자의 입장을 대변하는 캐릭터를 맡아 시청자들에게 울림을 안겼던 정민성이기에 그가 보일 진정성 있는 연기는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정민성은 한수호와 한강호, 1인 2역을 맡은 윤시윤과 악바리 사법연수원생 송소은 역을 맡은 이유영과 호흡하며 약자들에게 불리한 사회의 단면을 재조명할 예정이라고. 이렇듯 역할에 대한 완벽한 이해와 배우들과의 찰떡 케미로 감정이입을 극대화하는 정민성은 이번 작품 역시, 안방극장에 긴 여운을 선사하기 위해 열성을 다해 촬영에 임하고 있다는 후문.

이처럼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마더’, JTBC ‘미스 함무라비’에 이어 연이은 작품 소식으로 2018년을 바삐 보내고 있는 정민성은 ‘훈남정음’ 후속으로 방송되는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