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손호준과 9개월간의 ‘커피 프렌즈’ 성공적인 마무리

입력 2018-11-17 15:14:00
프린트

배우 유연석이 손호준과 함께한 퍼네이션 프로젝트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16일 정오, 서울 롯데월드타워 아레나 광장에서 유연석과 손호준의 아홉 번 째 ‘커피프렌즈’ 이벤트가 개최됐다. 본 행사는 지난 3월 여의도에서 시작해 매달 진행하며 시민들과의 약속을 지켰고, 이번 달을 마지막으로 9개월간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커피프렌즈’는 유연석과 손호준이 함께 기획한 퍼네이션 프로젝트로 음료 한 잔의 비용으로도 어렵지 않게 기부를 시작할 수 있다는 취지에서 출발하였다. ‘얼마를 기부하는가’ 보다는 더 많은 사람들이 기부를 ‘어떻게 시작할 수 있을지’에 대해 고민하고, 쉽고 재미있게 참여를 유도하는 것에 목적이 있다.

이날도 유연석은 직접 커피 트럭를 운전하여 손호준과 함께 행사장에 일찍 도착했다. 유연석은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무대에 서며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음에도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기 위해 현장에 나섰다. 현수막 설치부터 음료 준비까지 손수 꼼꼼하게 정리하며 진정성을 보였다.

유연석과 손호준은 환한 웃음으로 시민들을 맞이했다. 시민들 역시 쌀쌀해진 날씨에도 본 행사가 시작하기 전 이른 시간부터 길게 줄지어 섰고, 질서정연한 모습으로 성숙한 시민의식을 선보였다. 유연석과 손호준은 직접 음료를 제조하고, 따뜻한 소통을 나누며 밝은 에너지를 내뿜었다. 특히, 일일이 인사를 나누면서 안부를 묻고, 음료를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찍는 등 즐거운 방법으로 기부를 하는 ‘퍼네이션’의 의미를 전달했다.

행사를 마친 유연석은 “3월부터 커피프렌즈를 진행 했었는데 많은 분들이 큰 도움 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린다. 같이 하는 저희에게도 굉장히 행복한 시간이었다. 저희가 기획한 ‘퍼네이션’의 의미처럼 기부도 하고 같이 즐길 수 있는 시간이어서 뜻 깊고 즐거운 시간이었다. 보내주신 기부금을 소중하게 모아 저희도 같이 기부하고, 함께 했던 커피프렌드들과 기부처를 잘 상의하여 좋은 곳에 전달하겠다. 다시 한 번, 올 한 해 동안 ‘커피프렌즈’ 참여해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유연석과 손호준의 ‘커피프렌즈’로 모금된 수익금은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