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은, 영화 ‘야구소녀’ 출연확정…이준혁·이주영과 호흡

입력 2019-01-15 10:35:00
프린트

사진제공=클로버컴퍼니

배우 이채은이 영화 ‘야구소녀’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15일 소속사 클로버컴퍼니는 배우 이채은이 영화 ‘야구소녀’에 출연한다고 전했다. 한국 영화아카데미(KAFA) 장편 과정 작품인 영화 ‘야구소녀’는 고등학교 졸업을 앞둔 여고생 야구 선수가 금녀의 벽을 넘어 프로야구 진출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채은은 극중 여자 야구 국가대표이자 일본어 교사인 ‘김선생’ 역으로 분해 이준혁, 이주영 등과 호흡한다. 김선생은 프로 야구 선수가 되고자 하는 주수인(이주영 분)에게 도움을 주며 수인이 꿈을 이루길 진심으로 바란다

이채은은 그간 KBS2 ‘미스김의 미스터리’, tvN ‘낫 플레이드’, 이마트 웹드라마 ‘나의 소중한 세계’, 72초TV '오구실‘ 시리즈 등 다양한 작품에서 자신만의 개성을 드러내며 활약해왔다. 항상 매력적인 모습으로 관객에게 다가가는 그녀가 이번 작품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