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재팬] “대화와 갈등 끝에”…아라시, 2020년 끝으로 팀 활동 중단

입력 2019-01-27 21: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DA:재팬] “대화와 갈등 끝에”…아라시, 2020년 끝으로 팀 활동 중단

일본의 국민 그룹 아라시가 팀 활동 중단을 발표했다. 중단 시점은 2020년 12월 31일.

27일 닛칸스포츠신문 등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아라시는 이날 쟈니스 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0년을 끝으로 팀 활동을 중단한다고 알렸다.

보도에 따르면 쟈니스는 회견에 앞서 매체에 팀 활동 중단과 관련된 문서를 배포했다. 해당 문서에는 “2020년에 한 차례 변화를 가지고 5명이 각각의 길을 걸어가도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 팀 활동 중단의 결론에 이르렀다”면서 “2017년 6월부터 멤버 전원과 개별 그리고 회사를 섞으면서 몇 변이고 대화를 거듭해왔다. 진심으로 마주 보고 때로는 부딪히면서 고뇌를 이겨낸 끝에 내린 결론”이라는 내용이 담겼다. 활동 중단 발표까지 멤버들과 회사 사이에 상당한 갈등이 있었음을 보여주는 대목. 아라시는 배포된 문서를 통해 “20년간 계속 달린 멤버들의 의사를 존중해 여러분에게 알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아라시는 팬클럽 전용 사이트에 멤버들의 동영상을 게재하기도 했다. 리더 오노 사토시는 “많은 대화를 나눈 끝에 내년 12월 31일까지만 함께 활동하기로 의견을 모았다”며 “갑작스런 발표로 놀랄 수도 있지만 누구보다 팬들에게 우리의 결론을 제대로 이야기하는 게 좋을 것이라고 판단해 발표하게 됐다”고 밝혔다.

1999년 싱글 앨범 ‘A.RA.SHI’으로 데뷔한 아라시는 오노 사토시(大野智), 사쿠라이 쇼(櫻井翔), 아이바 마사키(相葉雅紀), 니노미야 카즈나리(二宮和也), 마츠모토 준(松本潤)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 데뷔 21년차에 접어든 일본의 국민 그룹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