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강은철, 동안외모 ‘눈길’…“하나도 안 변했다”

입력 2019-02-12 1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침마당’ 강은철, 동안외모 ‘눈길’…“하나도 안 변했다”

'아침마당'에서 가수 강은철의 동안외모가 화제다.

12일 오전 김재원 이정민 아나운서 진행으로 방송된 KBS1 교양프그램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서는 가수 강은철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패널로는 코미디언 김학래, 이승연 아나운서가 참석했다.

이날 김학래는 "수십년이 지났지만 하나도 안 변했다. 나이에 비해 동안이다"라면서 "저랑 동년배로 알고 있다"고 강은철의 동안 외모에 대해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강은철은 '삼포로 가는 길'에 대해 "노래를 발표할 당시에는 삼포라는 곳이 있는지는 몰랐다. 삼포는 여러분들이 가고자 하는 곳이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강은철은 '한국의 폴 사이먼'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어렸을 때 폴 사이먼의 노래를 들었을 때 음악을 잘 모르는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가슴이 뭉클하더라"고 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