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가 꼽은 ‘인생 캐릭터 3’

입력 2019-03-20 06:57:00
프린트

영화 ‘반칙왕’의 송강호. 사진제공|시네마서비스

송강호가 지금껏 출연한 영화는 단편을 포함해 총 33편이다. 어느 것 하나 빼놓을 수 없을 만큼 “전부 사랑스럽고 좋았다”고 말하는 그에게, 거듭 세 개의 캐릭터를 뽑아달라고 요청했다. “생각해본 적도 없고 이런 이야기도 처음 해본다”며 조심스러워한 그는 머뭇거림 끝에 “순위를 매기는 게 아니라 순간 떠오르는 대로 답하겠다”면서 세 캐릭터를 꺼냈다.


● ‘반칙왕’ 임대호 (2000년·감독 김지운)

“나와 많이 닮아 있는 느낌이다. 엄청난 고통의 순간을 겪은 임대호는 꼭 성공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그토록 원한 레슬러의 꿈을 이룬다. 개인적으론 첫 단독 주연 영화이기도 하다.”

영화 ‘살인의 추억’의 송강호. 사진제공|싸이더스


● ‘살인의 추억’ 박두만 (2003년·감독 봉준호)

“박두만은 대한민국 영화 팬들이 가장 사랑한 캐릭터가 아닐까.”

영화 ‘변호인’의 송강호. 사진제공|NEW


● ‘변호인’ 송우석 (2013년·감독 양우석)

“송우석이란 인물을 연기할 수 있었다는 사실이 개인적으로 굉장히 영광스럽다. 그런 인물을 연기할 수 있어서 배우로서도 행복했다.”

윤여수 기자 tadada@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이해리 기자 gofl102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