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부라더시스터’ 김보성 母 등장, 동생 허지훈 위해 쏟은 의리

입력 2019-06-07 16: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제공 : TV CHOSUN]

[DA:클립] ‘부라더시스터’ 김보성 母 등장, 동생 허지훈 위해 쏟은 의리

배우 김보성이 의리로 써 내려간 하루를 공개한다.

7일 밤 11시 TV CHOSUN ‘처음부터 패밀리-부라더시스터’(이하 ‘부라더시스터’)에선 김보성의 특별한 방문이 공개된다.

이날 김보성은 동생 허지훈 부부의 이사를 축하하기 위해 으리으리한 선물과 함께 동생 집을 기습 방문한다. 현관문을 열어준 미모의 제수씨의 등장에 MC 강호동은 “지금 한창 깨소금 냄새 날 때 아닙니까?”라며 동생 부부의 신혼 모습을 단번에 캐치하는 예리함을 보일 예정이다.

특히 김보성은 큰형의 내리사랑을 보여주기 위해 동생 허지훈의 새집 살림부터 이사 떡까지 챙기며 의리의 계획을 세우지만, 예상 밖의 상황에 MC 강호동과 장서희가 웃음을 금치 못하는 사연도 공개된다.

이 외에도 김보성 허지훈 형제를 위해 미모의 여인이 깜짝 등장한다. 여인의 정체는 형제의 어머니인 설정혜 여사다. 이화여대 국문과 출신의 어머니와 김보성이 문학적 감수성을 한껏 뽐낸 진짜 이유와 ‘눈물왕’ 동생 허지훈이 또 한 번 눈물을 쏟아낸 이야기까지 ‘부라더시스터’에서 모두 그려진다.

김보성 허지훈 형제와 장서희 장정윤 자매 그리고 황석정 황석호 남매가 출연하는 ‘부라더시스터’는 어릴 때부터 서로의 일거수일투족을 모두 알고, 배우자나 부모도 모르는 어린 시절 비밀을 공유한 사이지만 바쁘게 사느라 소원해진 형제, 자매, 남매들의 일상을 따라가 보는 가족 리얼리티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