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위한 안전 캠페인 전개

입력 2019-06-16 17: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쉐보레가 어린이 국제아동안전기구인 세이프키즈코리아와 공동으로 6월 한 달 동안 인천 지역 800여 명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총 12회에 걸쳐 교통안전 체험 교육을 실시한다.

첫 체험 교육이 시작된 14일에는 ‘부평꿈나무교통나라’에서 유치원생 등 70명을 대상으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체험 교실을 진행했다. 이날 체험 교실에 참가한 어린이들은 안전 강사의 지도에 따라 스마트폰, 이어폰 등 보행 중 휴대 전자 기기 사용 및 자동차 주변 사각지대의 위험성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지엠 홍보부문 황지나 부사장은 “쉐보레는 가장 안전한 차를 공급하는 것을 넘어서서 일상 생활의 교통안전까지 책임지는 안전한 자동차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