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wiz, 2020 신인 1차 지명 황금사자기 MVP 유신고 소형준 지명

입력 2019-07-01 15: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kt wiz가 2020 KBO 신인 1차 지명 선수로, 유신고 우완 투수 소형준(18)을 지명했다.

신장 188cm, 90kg의 소형준은, 140Km 중·후반대의 힘 있는 패스트볼과 커브, 체인지업 등 다양한 변화구를 구사하는 수준급 우완 정통파 투수다.

올해 성적은 7월 1일 현재 12경기에 등판해 34⅓이닝을 던졌고 2승 탈삼진 37개, 평균자책점 0.26을 기록했다.

특히, 소형준은 지난 29일(토) 막을 내린 제 73회 황금사자기 전국교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에서 유신고의 에이스로서, 2006년 이후 13년만에 결승 진출을 견했다.

결승전에서 5 1/3이닝 무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되며 유신고의 사상 첫 황금사자기 우승을 이끌어냈다. 이런 눈부신 활약에 힘입어, 대회 최우수선수상과 수훈상을 거머쥐었다.

이숭용 kt wiz 단장은 “연고지 고교 출신으로, 1학년 때부터 꾸준히 관심을 가졌던 기대주”라며, “부드럽고, 안정된 투구 메커니즘과 제구력, 경기운영 능력 등 장점이 많은 투수로, 미래 kt wiz 선발의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지명 이유를 밝혔다.

소형준은 “연고지 구단의 유니폼을 입게 돼서 기쁘고 지명해 준 KT에 감사하다”며 “KT는 기회와 도전의 구단이기에 더욱 기대되고, 아직은 부족한 점이 많지만 열심히 배우고 익혀 미래 선발진의 주축으로 성장하고 싶다”는 지명 소감을 밝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