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복동’ 11종 스틸 공개 “끝까지 싸워 이깁시다”

입력 2019-07-12 08:4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김복동’ 11종 스틸 공개 “끝까지 싸워 이깁시다”

8월 8일 개봉하는 영화 ‘김복동’ 11종 스틸이 공개됐다.

영화 ‘김복동’은 여성인권운동가이자 평화운동가였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가 92년부터 올해 1월 세상을 떠날 때까지, 일본의 사죄를 받기 위해 투쟁했던 27년 간의 여정을 담은 감동 다큐멘터리다.

스틸은 세상에 평화의 메시지를 전파한 이 시대의 진정한 어른으로서 누군가에게는 아픔이자 누군가에게는 위로였고, 누군가에게는 영웅이었던 김복동 할머니의 27년의 투쟁의 역사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김복동 할머니는 90세가 넘는 고령의 나이에도 전 세계를 돌며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사죄를 요구하고 누구보다 끝까지 싸운 불굴의 의지를 가진 위대한 투사이다. 실제로 영화는 여전히 사죄하지 않는 일본 정부, 오히려 종군위안부는 역사 날조라고 주장하는 일본에 맞선 할머니의 현재 진행 중인 아직 끝나지 않은 싸움임을 확인시켜준다.

여기에 한일 일본군 ‘위안부’ 합의로 분노를 일으킨 박근혜 정부, 그리고 불의에 대항한 어린 학생들의 모습을 통해 대한민국 모두의 결의를 다지게 한다. 최근 박근혜 정부와의 한일 위안부 합의를 거론하며 경제보복을 감행하고 있는 아베 총리의 행보로 더욱 관심을 모으는 가운데, 김복동 할머니의 강인한 모습이 더욱 알려야 하고, 알아야 하는 이야기이자 행동하는 모두를 위한 영화 ‘김복동’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영화 '김복동'은 김복동 할머니가 되찾고 싶었던 삶, 전 세계에 세우겠다던 소녀상의 의미, 그리고 ‘나는 희망을 잡고 산다, 희망을 잡고 살자’며 후세에 희망의 씨앗을 뿌린 발자취가 깊은 감동을 선사한다. ‘자백’, ‘공범자들’을 만든 저널리즘 다큐 명가 뉴스타파의 3번째 작품으로 뉴스타파 송원근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배우 한지민이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8월 8일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