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노사연♥이무송 부부 생애 첫 합동 버스킹

입력 2019-07-13 13: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상이몽2’ 노사연♥이무송 부부 생애 첫 합동 버스킹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노사연♥이무송 부부의 생애 첫 합동 버스킹 공연이 공개된다.

이날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버스킹 공연을 위해 한강공원을 찾았다. 이들은 공연 사전 체크를 위해 사람들이 알아보지 못하도록 선글라스와 마스크를 착용한 채 등장했다. 그러나 오히려 더욱 눈에 띄는 복장으로 시작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난생처음으로 도전하는 부부 버스킹에 잔뜩 긴장한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떨리니까 일단 먹자”라며 편의점에서 간식거리를 구입했다. “긴장돼서 안 들어간다”라던 노사연은 라면에 이어 과자, 초콜릿까지 한바탕 먹방을 펼쳐 이무송을 놀라게 했다.

또한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먹방의 대가’답게 버스킹 간식 박스를 만들어 관객들에게 간식을 받자는 야심찬 계획을 세우기도 했다. 그러나 공연 직전까지도 사람들이 모이지 않아 두 사람은 “어떡하냐”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런가 하면 이들 부부는 지난주 노래방에서 열혈 연습을 했던 듀엣곡 후보 중 고민 끝에 국민 첫사랑 수지와 EXO 백현의 ‘Dream’을 부르기로 결정했다. 이에 노사연, 이무송은 ‘노수지와 백무송’으로 변신해 수지의 청순함과 백현의 스웩을 완벽(?)하게 재현했다는 후문.

한편, 부부의 영상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노사연은 갑자기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다. “왜 우냐”라는 MC들의 질문에 노사연은 의미심장한 발언을 남겨 마지막까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SBS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