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현수·이천웅, 위험한 외야 수비~

입력 2019-07-16 20:2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 5회말 1사에서 SK 한동민의 타구를 LG 김현수와 이천웅이 따라갔으나 잡지 못하고 있다.

인천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