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다이어트? ‘나혼자산다’ 저세상 텐션 먹방 무엇?

입력 2019-08-02 08: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나래 다이어트? ‘나혼자산다’ 저세상 텐션 먹방 무엇?

박나래가 본격적인 걷기 운동으로 배고픔을 뿌리친다.

2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는 홍현희, 러블리즈 미주와 건강한 다이어트를 시작, 세 사람의 ‘이 세상이 아닌 것 같은 텐션’으로 보여준다.

‘나 혼자 산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세 사람은 서울을 구석구석 걸으며 역사까지 배우는 1석 2조 걷기 모임에 참여한다. 이들은 완벽한 운동을 위해 만보기를 착용, 숫자가 적은 사람이 벌칙을 받기로 정해 걷기도 전부터 숫자를 높이기 위한 꼼수를 부린다고. 차분하게 걷는 다른 참가자들과 달리 땀을 한 바가지 흘리며 열정적으로 몸을 움직인다고 해 빅 재미를 투하한다.

특히 땀을 뻘뻘 흘리며 숨이 넘어갈 정도로 힘들어하는 이들에게 구원의 손길이 찾아와 이목이 집중된다. 그 어떤 준비 없이 튼튼한 다리만 믿고 참여한 박나래에게 함께 참가한 사람들이 얼음물과 과일들을 챙겨준다고. 이에 박나래는 다이어트를 잊어버릴 정도로 먹방을 선보여 웃음을 안긴다.

뿐만 아니라 박나래와 홍현희, 러블리즈 미주는 한 걸음 걸을 때마다 먹는 얘기를 끊임없이 한다. 맛집 골목에 들어와 풍겨오는 음식 냄새에 정신을 못 차리던 중 홍현희가 모두의 이마를 때리는 화룡점정 한 마디를 던진다고.

박나래, 홍현희, 러블리즈 미주의 유쾌한 운동은 2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