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세븐틴 에스쿱스, 강호동과 발씨름 대결

입력 2019-08-10 17:4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호동과 세븐틴 에스쿱스가 발씨름 대결을 펼친다.

10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전학생으로 세븐틴이 출연한다. 세븐틴은 넘치는 에너지는 물론 단체 칼군무까지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한 방송을 통해 현란한 무술부터 유쾌한 입담까지 갖춘 '13인 13색' 세븐틴 멤버들의 매력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븐틴 멤버들은 강호동과 찰떡같은 호흡을 자랑했다. 특히 호시는 강호동에게 "‘깨물 하트’ 원조는 나다"라고 밝힌 뒤, ‘신상 하트’를 선물해 눈길을 끌었다. 기발하게 하트를 그리는 방식에 강호동은 대만족을 표했다. 또한 시도 때도 없이 '신상 하트'를 사용하며 귀여움을 발산했다. 이어 디에잇은 시종일관 예상치 못한 엉뚱한 대답으로 웃음을 안기며 강호동의 ‘최애 멤버’에 등극했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쉽게 보기 힘든 '발씨름 대결'도 성사됐다. 아이돌 씨름왕 출신인 리더 에스쿱스가 강호동에게 발씨름 대결을 제안한 것. 형님들은 "다른 사람들부터 이겨야 왕좌의 자리에 도전할 수 있다며, ‘환티처’로 등장한 김환과의 대결 먼저 성사시켰다. 김환은 경기 후 예상치 못했던 에스쿱스의 힘에 깜짝 놀랐다. 결승전을 앞두고, 강호동은 "에스쿱스를 바로 숙소까지 보내주겠다"라고 선전포고 하며 기선제압에 나섰다. 에스쿱스 역시 긴장한 얼굴로 진지하게 대결을 준비했다.

발씨름 제왕의 자리를 차지한 멤버는 10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