탬파베이-키어마이어, ‘6년-5350만 달러 계약’ 공식 발표

입력 2017-03-21 07:53:00

케빈 키어마이어. ⓒGettyimages/이매진스

[동아닷컴]

최고의 외야 수비를 펼치는 케빈 키어마이어(27)와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탬파베이 레이스의 연장계약 체결이 공식 발표됐다.

탬파베이는 21일(한국시각) 키어마이어와 6년-5350만 달러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또한 2023시즌 구단 옵션이 포함 돼 있다.

보장 기간과 금액은 6년-5350만 달러. 하지만 구단 옵션이 실행될 경우에는 최대 7년-6615만 달러까지 늘어날 수 있다.

당초 키어마이어는 2017시즌 이후 연봉 조정 신청 자격을 얻고, 오는 2020시즌 이후 자유계약(FA)선수 자격을 취득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이번 계약은 2017시즌부터 2022시즌까지 계약. 따라서 키어마이어의 FA 2년차까지 포함하게 된다. 옵션이 실행된다면, FA 3년차까지다.

최고의 수비를 펼치는 키어마이어는 메이저리그 5년차를 맞는 외야수로 지난 2015년과 지난해 2년 연속 아메리칸리그 외야 골드글러브를 받았다.

하지만 공격력은 수비에 미치지 못한다. 지난 2015년에는 151경기에서 타율 0.263와 10홈런 40타점 62득점, 출루율 0.298 OPS 0.718 등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부상으로 많은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105경기에서 타율 0.246와 12홈런 37타점, 출루율 0.331 OPS 0.741 등을 기록했다. 물론 부족한 공격력을 수비로 만회한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