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북아메리카

‘근육질 몸매’ 캥거루 로저, 노환으로 사망…애도 물결

사진 출처= 페이스북 

‘근육질 몸매’로 유명세를 얻은 캥거루가 세상을 떠났다.

미국 NBC 뉴스는 지난 10일(현지시각) "호주 앨리스스프링스 캥거루 보호구역의 간판 캥거루 '로저'가 노환으로 사망했다"고 전했다.

3년 전, 종잇장처럼 찌그러뜨린 철제 양동이를 들고 포즈를 취한 사진으로 인기를 끈 로저는 키 2m에 몸무게 90kg이 넘는 다부진 체격을 자랑했다. 게다가 근육질 몸매까지 더해지면서 슈퍼 캥거루로 이름을 알렸다.


하지만 최근 노환으로 관절염 등을 앓던 로저는 12살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12년 전 교통사고를 당한 어미의 주머니에 있던 로저를 구조한 크리스 브라운 씨는 직접 그의 사망 소식을 전하며 안타까운 심경을 전했다.

그는 "아름다운 소년 로저를 잃어서 매우 슬프다"며 "로저를 만나 참 행복했다. 우리는 항상 로저를 기억하고 그리워할 것"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