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유럽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 대형 화재…방화 아닌 실화 추정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다.

15일 오후 6시 50분쯤 프랑스 파리의 명소로 꼽히는 노트르담 대성당 꼭대기 부분에서 검은 연기와 함께 불길이 치솟았다.

현지 보도에 따르면 불이 나자 파리 소방당국과 치안 당국이 즉시 출동해 시민과 관광객들을 접근을 차단, 화재 진압작업에 나섰다.

이번 화재로 인해 노트르담 성당의 첨답은 붕괴됐고 성당 지붕도 전소됐다.


현재까지 정확한 화재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으나 프랑스 경찰은 방화가 아닌 사고로 불이 났을 것으로 보고 있다.

건립된 지 850년이 넘은 노트르담 성당은 보수 중이었다. 첨탑 보수를 위해 세워진 비계 부분에서 불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한편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매우 슬프다. 우리의 일부가 불탔다”고 참담한 심경을 밝혔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