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진주 아파트 방화 후 흉기 휘둘러…5명 사망·13명 부상

사진=뉴시스 

경남 진주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입주민이 불을 지르고 대피하는 주민들에게 흉기를 휘두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17일 오전 4시 30분쯤 경남 진주시 가좌동의 한 아파트에 사는 A 씨(42)가 자신의 집에 불을 질렀다.


이후 A 씨는 2층 계단에서 화재로 대피하는 아파트 주민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그가 휘두른 흉기에 50대·60대 여성 2명과 12세 여아, 10대 여성, 70대 남성 등 아파트 주민 5명이 숨졌다. 3명은 중상, 2명은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며, 8명은 연기를 흡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 씨와 20분간 대치하다 붙잡았다. 그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A 씨는 현재 진술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