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심으뜸, 여전한 운동 삼매경 “2만보 걸었다”



스포츠트레이너 심으뜸이 밀착 트레이닝복을 소화했다.

심으뜸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2만보를 걸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운동복을 입고 포즈를 취한 심으뜸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셀카로 촬영했다.

또한 유튜브 개인 방송을 홍보하기도 했다.

한편 심으뜸은 보디빌더 겸 스포츠 트레이너로 활동 중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