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日 쿄애니, 방화로 화재… 최소 10명 사망 '계속 늘어나'

사진 출처= NHK 

일본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이하 쿄애니)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일본 현지 매체는 18일(현지시각) "쿄애니에서 불이 나 최소 10명이 사망하고 40여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쯤 교토시 후시 미구에 위치한 '교토 애니메이션 제 1스튜디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과 경찰 등은 건물 2층에서 사망자 10명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현재 스튜디오 건물은 전소됐고, 부상자와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화재 당시 건물에는 약 70명이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40대 남성 A 씨가 건물에 들어가 1층에서 휘발유로 추정되는 액체를 뿌리고 불을 붙였다. 목격자들은 방화범이 "죽어라"를 외친 후 불을 질렀다고 밝혔다. 그는 스튜디오와 관련이 없는 인물로 알려졌다.

한편 1981년에 설립된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는 다수의 애니메이션 작품을 출시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