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회사 대표에 이모티콘 쓴 직원…대기발령 조치 '논란'

출처= 신카이망 

한 직원이 사장에게 이모티콘으로 대답했다는 이유로 해고되는 일이 벌어져 황당함을 자아내고 있다.

호주의 화교매체 신카이망은 지난 19일 "한 직원이 사장이 물어본 말에 이모티콘으로 대답했다는 이유로 해고됐다"고 전했다.

중국 후난성 창사에 있는 한 직장에서 사장은 직원에게 위챗을 이용해 문서를 하나 보냈다. 그리고 직원은 잘 받았다는 의미의 이모티콘을 보내 대답했다.

다음 날 사장은 기업 내부 문건이나 지시 사항에는 반드시 텍스트로 대응해야 한다는 것을 이유로 내세워 이모티콘을 보냈던 직원을 대기 발령 조치했다.

또한 사장은 이번 일을 계기로 전 직원에게 이메일을 보내 모든 사무에 관한 일은 반드시 텍스트로 대답할 것을 요구했다.


억울한 직원이 사연을 웨이보에 올렸고 무려 3억 회에 육박하는 조회 수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전문가들은 "스마트 시대에 이모티콘으로 바로바로 대답하는 것도 센스다"면서 "모든 일을 텍스트로만 소통하는 것은 더욱 비효율적이다"고 비난했다.

중국 네티즌들은 사연이 올라온 웨이보 게시글에 이모티콘으로만 대답하는 기현상이 나타났다. 또한 사장을 비난하는 이모티콘을 주로 올리고 있어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통신원 마부작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