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사랑母’ 야노시호, 미리 만난 봄의 여신 변신 [화보]

입력 2017-01-19 07:52:00


‘추사랑母’ 야노시호, 미리 만난 봄의 여신 변신

‘추사랑 엄마’ 야노시호의 화보가 공개됐다.

패션지 럭셔리(LUXURY)는 유럽 프리미엄 란제리 샹티와 세계적인 톱 모델 야노시호의 2017년 S/S 새로운 컬렉션 란제리 패션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야노시호는 완벽한 명품 몸매는 물론 고혹적인 눈빛과 우아한 포즈로 그녀만의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고스란히 담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봄 시즌에 어울리는 따뜻하면서도 포근한 공간 속 로맨틱한 분위기부터 세련된 분위기까지 다양한 매력을 선보여 세계적인 톱 모델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따스한 봄이 연상되는 라일락 컬러와 섬세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레이스 장식의 란제리로 부드러우면서도 사랑스러운 스타일을 선보이기도 하고, 화사한 컬러와 플라워 패턴의 레이스 장식이 돋보이는 오렌지 컬러의 란제리로 은은한 화려함을 연출하기도 했다.

또한, 세련된 컬러감과 목선과 쇄골을 강조한 라인의 실루에터로 매력적이면서도 우아한 분위기를 완성시켰다.

한편 야노시호의 화보는 럭셔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