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OST와 예능으로 日 안방 공략

입력 2018-08-11 09:00:00
프린트

그룹 동방신기. 스포츠동아DB

그룹 동방신기가 무대를 벗어나 일본 안방극장을 다양한 각도에서 공략하고 있다.

동방신기는 4일 첫 방송한 일본 지상파채널인 후지TV 토요드라마 ‘언젠가 이 비가 그치는 날까지’의 OST를 불렀다. 이달 말부터는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색다른 모습을 공개할 예정이다.

동방신기의 일본 드라마 OST 참여는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10월 군 복무를 마치자마자 일본 활동을 재개하면서 발표한 신곡 ‘리부트’가 후지TV 화요드라마 ‘내일의 약속’에 삽입되기도 했다.

이보다 앞서 2010년과 2013년에도 드라마 ‘아름다운 이웃’에 자신들의 노래 ‘왜’를 수록했고, 또 다른 드라마 ‘바티스타 수술 팀의 영광4’를 통해서는 ‘하이드 앤 시크’를 공개했다. 드라마 OST를 적절히 활용해 음악을 알리는 한편, 앨범 발매 전 팬들에게 일종의 ‘맛보기’ 형태로 신곡을 감상할 기회를 선사하는 전략이다.

동방신기의 목소리가 드라마 분위기를 살리는 데 긍정적 효과를 낳고 있는 가운데 곧 일본에서 공개할 신곡 ‘정글’ 역시 드라마 ‘언젠가 이 비가 그치는 날까지’의 엔딩 장면에 삽입됐다.

동방신기는 이달 말부터 일본 한류채널 KNTV에서 방송하는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현지 팬들에 한층 더 다가간다.

27일 방송을 시작하는 웹 예능프로그램 ‘동방신기의 72시간’은 동방신기가 72시간 동안 새로운 삶에 도전하는 내용이다. 유노윤호는 유치원 선생님에, 최강창민은 셰프에 도전해 이색적인 모습을 보인다.

백솔미 기자 bsm@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