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만약 헤어져도 ‘나 혼자 산다’ 아이템 될 것”

입력 2018-03-19 15:45:00
프린트

전현무 “만약 헤어져도 ‘나 혼자 산다’ 아이템 될 것”

전현무가 ‘나 혼자 산다’에 대한 과한 애정(?)을 드러냈다.

19일 오후 3시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나 혼자 산다’ 5주년 기자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황지영 PD, 전현무, 한혜진, 이시언, 박나래, 기안84, 헨리 등이 참석했다.

이날 ‘나 혼자 산다’ 멤버들은 전현무, 한혜진 열애 후 촬영 분위기가 달라졌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헨리와 박나래 등은 “전혀 달라진 것이 없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전현무는 “만약 우리가 헤어지게 된다고 해도 이 또한 ‘나 혼자 산다’ 이별 편이 될 것이다. 아이템 중 하나”라며 “이런 게 바로 리얼 아니냐”고 말해 취재진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나 혼자 산다’는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