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쇼’ “서세원 딸 서동주, 전신성형설 진실은…”

입력 2018-06-14 14:37:00
프린트
크게보기

'서세원 딸' 서동주가 전신성형설에 휩싸였다.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서정희와 그의 딸 서동주에 대한 이야기가 진행됐다.

서정희와 서세원 사이에서 태어난 서동주는 최근 자신의 SNS에 서정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화제가 됐다. 화려한 미모는 물론 서동주의 우월한 스펙이 공개되면서 이목이 집중됐다.

무엇보다 서동주는 과거와는 달라진 외형적인 모습에 성형설에 휩싸이게 됐다. 특히 글래머러스한 몸매가 드러나는 사진이 공개되면서 ‘전신성형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날 한 기자는 “과거 동생 서동천 씨가 속한 미로밴드 쇼케이스에 서세원 씨가 참석했는데 ‘우리 딸 예뻐졌죠? 의학의 승리입니다’라고 재치 있게 말했다. 같은 날 서동주 씨도 ‘내가 아빠를 닮아서 못생겼다. 쌍꺼풀 수술을 했다’며 쿨하게 성형 사실을 인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육감적인 몸매가 공개 되고 전신성형을 했다는 말도 돌고 있다. 본인이 운동을 통해서 좋은 몸매를 만들었을 수도 있는데 전신성형설까지는 아닌 것 같다”고 덧붙였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