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 “토니안과 2년 동거, 성격차로 헤어져”

입력 2018-07-12 15:50:00
프린트
크게보기

방송인 붐이 H.O.T. 토니안과 2년을 동거하다 결별한 이유를 공개했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대100'에는 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충현 아나운서는 "토니안과 2년 동안 함께 살았잖아. 왜 헤어졌냐?"고 물었다.

이에 붐은 "성격 차이다. 나는 약간 성향이 낮퐈 밤퐈 새퐈퐈다. 낮에 퐈이팅! 밤에 퐈이팅! 새벽에 퐈이팅! 그런데 토니 형은 그런 에너지가 전혀 없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때 같이 살던 집이 월세가 꽤 나왔던 이유가 뷰가 굉장히 좋았다. 풍수지리학으로 그 집이 북한강에서부터 흘러나오는 물이 한강에서 한 번 꺾이는데 거기에 다 복을 쏟아낸다. 그래서 그 메인 자리에 내가 토니 형 방을 드렸는데 이틀 뒤에 암막 커튼으로 쳐버리더라고. 그래서 '이 비싼 월세 주고 살 이유가 없다' 그래서 합의 하에 성격 차이로 헤어지게 됐다. 그런데 지금도 사이좋게 지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