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김흥국 “‘성폭행 의혹’ 무혐의, 가족에 너무 미안해”

입력 2018-12-07 21:48:00
프린트

‘연예가중계’ 김흥국 “‘성폭행 의혹’ 무혐의, 가족에 너무 미안해”

김흥국이 성폭행 의혹에서 무혐의 판결을 받은 이후 심정을 공개했다.

7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정보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성폭행 의혹에서 최종 무혐의 판결을 받은 김흥국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김흥국은 “가족 생각하면 너무 미안하다. 얼굴을 들을 수가 없다. 너무 창피스럽다. 아들, 딸을 어떻게 볼 것이며 아내를 어떻게 보냐”고 심정을 언급했다.

이어 그는 “우리 가족에게 정말 너무나 죄송하다. 미안하다. 시청자, 팬 여러분 정말 죄송하다. 앞으로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