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한혜진, 현실적 문제 의견 내며 “이웃보다 못해”

입력 2018-12-12 08:41:00
프린트

한혜진이 사연 속 남자들에게 터트린 뼈 때리는 참견이 안방 참견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11일 방송된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 2’ 17회에서는 남자친구와의 돈 문제로 스트레스를 받는 여자들의 사연이 소개됐다. 이날 한혜진은 똑 부러진 참견과 호탕한 리액션으로 안방극장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먼저 소개된 사연 속 주인공은 본인 연봉의 2배에 가까운 빚이 있는 남자친구가 미래를 얘기하면서 둘이 함께 빚을 갚는 것을 당연하게 생각하고 있어 고민이라는 것. 이에 한혜진은 “상대방의 태도보다는 본인의 결단력이 중요한 것 같다”며 사연 속 주인공에게 단호한 참견을 제시해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그녀는 데이트 통장으로 스트레스 받는 여자의 사연에 아낌없는 참견을 던져 관심을 집중시켰다. 한혜진은 남자친구의 기가 막힌 데이트 통장 사용 내역을 듣고 박장대소하며 한동안 고개를 들지 못했다.

또한 데이트 비용을 아끼기 위해 만든 공동 통장을 개인적으로 사용 후, 그럴싸한(?) 핑계를 대는 얄미운 남자친구 때문에 한혜진이 폭발, “이웃보다 못하다”고 돌직구 참견을 던져 시청자들의 속을 시원하게 뚫어주었다.

이처럼 쿨(COOL)한 언니 한혜진이 핫(HOT)한 리액션과 현실적인 참견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화요일 밤을 매료시켰다.

한편, 독하지만 진정성 어린 조언을 건네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 2’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