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한혜진, 반전 남친 사연에 일침 “빨리 헤어져”

입력 2019-06-26 08:14:00
프린트
크게보기

걸크러쉬 한혜진이 속 시원한 사이다 발언으로 일침을 날렸다.

25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45회에서는 참견러들을 소름돋게 만든 반전 남자가 소개됐다.

이날 사연을 보낸 주인공은 사랑 때문에 비뚤어진 남자친구 문제로 혼란을 겪고 있었다. 처음엔 성격 등 모든 것이 잘 맞아 운명적인 사람인 듯 했다. 하지만 행복도 잠시, 어느날 갑자기 잠적했다 나타난 그가 사랑을 검증(?)받기위한 거짓말을 하면서 위기를 맞은 것. 캐나다로 떠난 줄 알았던 남자친구가 한국에 있다는 사실을 sns를 통해 알게 된 것도 모자라 “니가 나를 얼마나 애타게 찾는지 확인해 보고 싶었다”는 그의 충격적인 폭탄발언으로 사연녀의 고민은 더 깊어졌다.

한편, 이런 남자친구지만 아직도 사랑하고 있다는 사연녀에게 한혜진은 “제가 뉴욕에 있었을 때 남자친구가 한국에 있었는데 진짜 힘들거든요 쉽지않다”고 본인의 연애 경험까지 털어놓으며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하지만 남자친구의 복수(?)는 이해할 수 없다며 연신 흥분했던 한혜진은 “정상적인 남자 만나도 가시밭길이다 빨리 헤어지세요”라며 팩트 폭격을 날려 시청자들의 속을 시원하게 뚫었다.

한혜진의 참견에 공감한 주우재 역시 ”복수를 위한 연기다. 진짜 남친이 어떤 모습인지도 모르는데 어떻게 결혼생활이 가능하겠어요?”라며 단호한 말로 사연녀에게 진심이 담긴 충고를 건넸다.

이처럼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 아낌없이 연애 꿀 팁을 전수하는 한혜진은 참견러들 사이에서 특별한 존재감으로 안방극장을 흥미진진하게 이끌었다.

매주 다양한 연애사와 특별한 참견이 즐거움을 전하는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