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표결과

서울시, 14년만에 전국장애인체전 우승…한국신기록 206개

뉴시스

입력 2019-10-19 21:43:00 수정 2019-10-19 21:43:42

|
폰트
|
뉴스듣기
|

닫기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032년 서울·평양올림픽 유치 활동에 박차"

서울시가 제100회 전국체전에 이어 개최한 제39회 전국장애인체전에서도 종합우승을 달성했다.

이번 대회는 지난 2000년도부터 각 시도 순회 개최가 시작된 후 19년만에 서울에서 열렸다.

19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총득점 23만6954점을 획득해 종합우승을 했다. 2005년 대회 우승 이후 14년만에 이룬 쾌거다. 22만9728점을 획득한 경기도가 2위, 13만9552점인 충청북도가 3위를 차지했다.

특히 사격, 사이클, 수영, 양궁, 역도, 육상트랙, 육상필드 총 7개 종목에서 한국 신기록 206개, 대회신기록 42개 등이 쏟아졌다.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역대 최대 규모로 닷새간 치러졌다.

올해는 카누, 트라이애슬론, 쇼다운, 슐런 4개 종목이 신설돼 총 30개 종목에 17개 시·도 선수단, 임원과 해외동포 선수단 등 8978명이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34개 경기장에서 열전을 펼쳤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19년만에 서울에서 열린 전국장애인체전에서 선수들의 한계를 뛰어넘는 도전과 열정은 우리 모두에게 뜨거운 울림을 안겨줬다”며 “제100회 전국체전과 제39회 전국장애인체전을 성공적으로 치른 만큼 소중한 경험을 발판 삼아 2032년 서울·평양 올림픽 유치 활동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추천해요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댓글쓰기

응답하라 2016 유권자가 간다. 공약을 제안해 주세요. 정당과 후보들에게 전달해 드립니다.

  • 공약은 알게는데 구체적으로 어떻게 실현시킬것인지 써있지가 않다. 초등학생도 계획표인가?

  • 동아닷컴

    부동산 등기 특별법 제정 촉구

  • 동아닷컴

    국민연금을 갖고 표심을 얻으려는 야권

  • 정리해고 요건강화

  • 동아닷컴

    정치도 제대로 된 공부와 연구를 하는 국민대표의 장을 만들자!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