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씽큐’ 더한 LG ‘G7’…내달 2일 뉴욕서 공개

입력 2018-04-11 05:45:00
프린트

LG전자가 새 프리미엄 스마트폰 론칭에 시동을 걸었다. LG전자는 프리미엄 전략 스마트폰 브랜드를 ‘LG G7 씽큐(ThinQ)’로 확정하고, 5월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메트로폴리탄 웨스트에서 공개한다. 한국에서는 5월3일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공개행사를 열 계획이다.

G시리즈에 씽큐 브랜드가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G7 씽큐는 ‘공감형 인공지능’(AI)의 성능을 업그레이드하고, 다른 기기와의 연동도 강화했다. 하정욱 단말사업부장(전무)는 “지금까지 스마트폰은 더 새로운 기능, 더 많은 기능을 채워 넣는 데 집중해왔다. 이제는 실제로 고객이 얼마나 편리하게 쓰는지에 대한 해결책이 필요한 시점이다”며 “스마트폰과 가전에서 쌓아온 AI 기술을 집약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편리함을 선보일 것이다”고 말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