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BGF 공동 사업 업무협약

입력 2018-06-05 05:45:00
프린트

업무 제휴 협약에 참여한 SK텔레콤 윤풍영 PM그룹장, SK텔레콤 유영상 코퍼레이트 센터장, SK플래닛 이인찬 대표, BGF 이건준 사장, 홍정국 부사장, 오정후 상무(왼쪽부터).

SK텔레콤은 편의점 CU 투자회사인 BGF와 4일 ‘전략적 공동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기술 등이 도입된 미래형 점포 구축, 온·오프라인 연계 커머스, 멤버십·간편결제 등에서 협력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의 AI ‘누구’가 고객 응대를 하고, 생체 인식, 영상 보안 등을 적용해 고객을 인지하며, 스마트 선반 등으로 재고 관리를 할 수 있는 식이다. 양사는 공동 사업 추진의 첫 단계로 SK플래닛의 온라인 신선식품 전문 자회사 ‘헬로네이처’를 합작법인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BGF가 헬로네이처 유상 증자에 참여하는 방식이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