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유럽 업체에 특허 침해 소송

입력 2018-07-11 16:30:00
프린트

LG전자는 9일(현지시간) 독일 만하임 지방 법원에 위코를 상대로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위코가 LG전자의 LTE 표준특허를 침해했다는 것이 소송의 골자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위코는 지난해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스마트폰을 1000만대 이상 판매했다. LG전자는 2015년 첫 경고장을 보낸 이후 여러 차례 특허 라이선스 협상을 요구했으나 위코는 응하지 않았다. LG전자는 지적재산권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고 경쟁사들의 부당한 자사 특허 사용에 엄정하게 대처하기 위해 이번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스포츠동아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