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자율주행 개발 위해 MS와 손잡다

입력 2019-01-09 13:49:00
프린트

차세대 주력사업 자율주행 기술 개발 든든한 동맹 확보

LG전자가 마이크로소프트사와 자율주행 소프트웨어(SW)를 개발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인공지능(AI) 자율주행 SW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LG전자는 차세대 주력사업인 자율주행차 부품 및 인포테인먼트 경쟁력의 발판을 마련했다. LG전자는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를 활용해 인공지능 자율주행 SW를 개발할 계획이다. 양 사는 다목적 전방 카메라 및 운전자 모니터링 카메라 등 인공지능 기반 첨단 운전 보조 시스템(ADAS), 가상 비서 솔루션 엑셀러레이터를 활용한 음성지원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데이터박스 서비스를 이용한 인공지능 SW의 학습 및 검증 데이터 처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할 예정이다.

LG전자 VS사업본부장 김진용 부사장은 “LG전자의 자동자부품 기술력에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MS의 클라우드 인프라를 적용해 자율주행시대를 앞당기는 차세대 자동차 부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자동차 사업 부문장 산제이 라비는 “이번 협력을 통해 자동차 기업들에게 차별화된 모빌리티 경험과 새로운 서비스 및 수익 창출 기회를 제공하는 것뿐만 아니라 보다 안전하고, 지능화되며 지속 가능한 자동차 개발을 지원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김명근기자 dionys@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