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시아의 영웅” “한국인들 부러워”…손흥민 골에 日도 ‘난리’
더보기

“아시아의 영웅” “한국인들 부러워”…손흥민 골에 日도 ‘난리’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4-18 08:19수정 2019-04-18 08: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트위터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를 상대로 멀티골을 기록하며 팀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으로 이끌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3-4로 패했다.

앞선 1차전 홈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둔 토트넘은 1, 2차전 합계 4-4를 기록하면서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 진출권을 따냈다.

손흥민은 이날 전반 7분 동점골과 전반 10분 역전골을 기록하며 4강 진출의 일등공신이 됐다. 그의 시즌 19·20호 골이었다.

주요기사

일본 축구 팬들도 손흥민이 맹활약에 감탄했다. 국외 누리꾼 반응을 실시간으로 번역해 공유하는 사이트 가생이닷컴에 따르면, 일본 축구 팬 TC***은 손흥민을 “아시아의 영웅”이라고 평가했다.

RI***은 “한국인들이 부럽다. 챔피언스리그에서 골 넣을 일본인 선수는 없다”며 부러워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아시아에서 앞으로 10년 안에 이런 선수 또 안나올 것 같다”, “아시아인이 도달 못했던 영역에 들어섰다”, “아시아에서 유일한 월드클래스” 등의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토트넘은 오는 5월 1일 아약스(네덜란드)와 챔피언스리그 4강전을 치른다. 다만 손흥민은 맨시티전 후반 3분 옐로카드를 받으면서 경고누적으로 아약스와 4강 1차전에는 결장한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