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트럼프 “한미연합훈련은 완전한 돈 낭비”
더보기

트럼프 “한미연합훈련은 완전한 돈 낭비”

전채은 기자 입력 2019-08-26 03:00수정 2019-08-26 09: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솔직히 불필요하다고 생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5일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가 열린 프랑스 비아리츠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의 미일정상회담 전 모두발언에서 “한미 연합훈련은 불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 자리에서 “지난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훌륭한 편지를 받았다. 편지 속에서 그는 ‘한국이 전쟁 게임(war games)을 하고 있다’고 불만을 나타냈다”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 모든 참모들에게 그것들(워게임)을 하지 말라고 권고하고 싶지만 원하는 대로 하라고 했다”며 “나는 간섭하고 싶지 않지만 완전한 돈 낭비(a total waste of money)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한미 연합훈련은 상당히 많이 수정된 버전이라고 설명했지만 “그래도 솔직히 불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전채은 기자 chan2@donga.com

관련기사
#트럼프#한미연합훈련#전쟁 게임#미일정상회담#g7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