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파리 센강 달리는 친환경 전기택시
더보기

파리 센강 달리는 친환경 전기택시

뉴시스(신문)입력 2019-09-19 03:00수정 2019-09-1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8일 프랑스 파리 센강에서 친환경 수상택시 ‘버블’이 시범 운행을 시작했다. 버블을 만든 프랑스 벤처회사 ‘시버블스’의 공동 대표인 안데르스 브링달이 버블 안에 서 있다. 전기로 작동되는 버블은 최대 시속 33km이며 소음 및 이산화탄소 발생이 거의 없다.


파리=AP 뉴시스
주요기사
#프랑스 파리#수상택시#친환경#버블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