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악’ 김성균, ‘언터처블’ 촬영장서 후배 모드 On

입력 2017-12-08 10:10:00

‘절대 악’ 김성균, ‘언터처블’ 촬영장서 후배 모드 On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에서 절대 악역으로 화제의 중심에 선 김성균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되었다.

김성균은 악마 같은 아버지 장범호(박근형)를 두려워하지만 생존을 위해 아버지보다 악랄한 권력자로 변모한 ‘장기서’ 역을 맡았다. 김성균은 매회 보기만 해도 오금을 저리는 살벌한 눈빛과 섬뜩한 미소, 분노 폭주로 시청자들의 등골을 오싹하게 만들며 뜨거운 화제를 몰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성균은 드라마 속 모습과는 달리 즐거운 듯 활짝 웃고 있어 드라마와는 다른 반전 미소가 시선을 잡아끈다. 반면 선배 최종원과 함께 한 모습은 후배 모드 김성균의 귀여운 미소가 돋보이며 시선을 고정시킨다.

평소 김성균은 촬영장의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드는 분위기 메이커로 밤샘 촬영이 이어짐에도 불구하고 피곤한 기색 없이 촬영장을 활기차게 이끌고 있어 언터처블 현장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는 후문.

한편, 악과 애잔함 사이를 오가는 밀도 높은 연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고정시키는 김성균이 출연하는 드라마 ‘언터처블’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