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손예진 “여성스러운 이미지에 갇히는 것 싫어”

입력 2018-03-14 20:39:00
프린트

[V라이브] 손예진 “여성스러운 이미지에 갇히는 것 싫어”

배우 손예진이 자신만의 연기 관(觀)을 설명했다.

14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에서는 배우What수다 <손예진>편이 방송됐다.

이날 손예진은 “난 어릴 때부터 예쁘게 보이는 것도 중요하다는 걸 알지만 다양한 캐릭터를 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많은 분들이 나의 여성스러운 모습을 좋아해 준다는 걸 안다. 하지만 거기에 갇히고 싶지는 않았다”면서 “‘작업의 정석’ 때 그런 틀을 깬 것 같다. 그 때부터 거침없이 작품을 고를 수 있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손예진, 소지섭 주연의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사진│네이버 V라이브 화면 캡처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