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성훈, 불 피우다 탈진… “숨쉬기 힘든 날씨여서”

입력 2018-08-11 00:00:00
프린트

'정글의 법칙' 인기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서 성훈이 탈진 증상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10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는 김병만, 배우 박솔미, 성훈, 박정철, 박성광, 토니안, 김남주, 옹성우, 하성운이 정글 체험에 참가했다.

이날 토니안, 김남주, 옹성우는 덜 익은 바나나를 구해왔다. 이어 성훈은 바나나를 굽기 위해 40도 땡볕 아래에서 불 피우기에 나섰다.

이후 불 피우기에 성공한 성훈은 "이제 현기증 난다"며 힘들어했다. 이에 박솔미는 "성훈이 쓰러지겠다"며 걱정했다.

결국 성훈은 탈진 증상을 보이며 쓰러졌다. 인터뷰에서는 "불을 피워야 하는 상황이 생겨서 불을 피웠는데 내가 불 옆에 너무 오래 있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더운 데다가 습한 것까지 겹쳐서 숨쉬기 힘든 날씨여서 많이 힘들었던 것 같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