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미스터 선샤인’ 이정현. 미친 존재감

입력 2018-08-08 10:21:00
프린트
크게보기

배우 이정현이 차세대 씬 스틸러로 주목받고 있다.

이정현은 tvN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에서 일본군 간부 츠다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실제로 안터뷰에 앞서 만난 이정현은 수줍게 미소를 지었다. 극중 캐릭터와 한결 다른 분위기였다.

한편, 이정현은 배우 이병헌이 연기한 조선 출신 미국 해병대 장교 유진 초이와 팽팽한 대립 관계를 형성해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