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샤샤 완린, 쇼케이 도중 실신 병원 이송중

입력 2018-08-23 15:13:00
프린트
크게보기

그룹 샤샤의 완린이 실신했다.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샤샤의 두번째 싱글 앨범 '왓 더 헥(WHAT THE HECK)'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완린은 두곡의 무대를 선보인 뒤 기자간담회를 갖는 도중에 쓰러졌다. 완린은 현재 병원에 이송중이다.

샤샤의 ‘왓 더 헥’은 엑소 ‘으르렁’을 작곡하고 딘을 데뷔시킨 줌바스의 대표 프로듀서 신혁이 참여했다.

한편, 완린은 샤샤로 새로 영입된 중국 맴버로서 한층 글로벌 걸그룹으로 거듭나며 활동에 기대치를 모았다.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