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탐정’ 이지아, ‘스포일러’ 조심 또 조심

입력 2018-08-29 17:56:00
프린트
크게보기


배우 이지아가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지아는 신비롭고 미스터리한 역할을 맡아 캐릭터 설명을 구체적으로 할 수 없어 어려움을 겪었다.

이날 캐릭터에 대한 질문에 "독창적인 캐릭터라 욕심이 생겼다. 배우로서 표현해보고 싶은 역할이다"라고 대답했다. "더 이상 설명을 이어가면 스포가 될 수 있어 긴장하고 있다. 역할에 대한 표현이 어려웠는데 인터뷰가 더 어렵다"고 말했다.

드라마 ‘오늘의 탐정’은 귀신 잡는 만렙 탐정 이다일과 열혈 탐정 조수 정여울이 의문의 여인 선우혜와 마주치며 기괴한 사건 속으로 빠져드는 호러스릴러 드라마다.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