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출두’ 구하라, “누가먼저? 중요하지 않다”

입력 2018-09-18 16:16:00
프린트
크게보기


가수 겸 배우 구하라(27)가 전 남자친구 A씨와의 폭행 사건에 휘말린 가운데 18일 오후 3시경 서울 강남경찰서에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출두했다.

포토라인에 선 구하라는 수척한 모습이었고 턱 부위에 밴드를 붙이고 있었다. 그는'남자친구가 폭행을 했느냐'는 질문에 "누가 먼저 때렸는지는 중요하지 않다. 경찰서에 가서 조사를 받아 밝히겠다"고 말했다.

쌍방폭행과 일방폭행, 양측의 주장이 팽팽하게 맞서는 가운데 구하라가 오늘 경찰 조사에서 어떤 진술을 할지 주목된다.

김혜린 PD sinnala8@donga.com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